실시간뉴스
문 대통령, 오늘 '남북 회담' 메시지 주목... '대북특사' 언급?
문 대통령, 오늘 '남북 회담' 메시지 주목... '대북특사' 언급?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4.15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오후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할 예정인 가운데 최근 트럼프 대통령과의 한미회담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과 함께 조속히 추진키로 한 남북 정상회담에 대한 어떤 언급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최근 김정은 위원장도 지난 12일 시정연설에서 3차 북미정상회담을 한 번 더 해 볼 용의가 있다는 입장을 밝혀 문 대통령도 이에 어떤 메시지를 내놓을지 주목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오후 수보회의에서 한미 정상회담 결과와 남북 정상회담에 대한 메시지를 내놓을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오후 수보회의에서 한미 정상회담 결과와 남북 정상회담에 대한 메시지를 내놓을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지난 14일 청와대 관계자도 출입기자단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수보회의에서 한미 정상회담과 김 위원장의 시정연설 발언에 대한 이야기가 있을 것 같다고 예고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모두 3차 북미정상회담 개최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밝힌 만큼 우리의 중재 역할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최근 일각에서 흘러 나오고 있는 대북 특사 파견을 놓고도 어떤 언급이 나올지도 주목되고 있다.

한편 대북 특사로는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임종석 전 비서실장 등이 거론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