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평화당, “4차 남북 회담 기꺼이 협력”
평화당, “4차 남북 회담 기꺼이 협력”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4.15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민주평화당이 15일 문재인 대통령이 장소와 형식에 구애받지 않고 만나자는 제안에 대해 시기적절한 판단이라며 환영의 입장을 전하고 기꺼이 협력할 뜻을 밝혔다.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4차 남·북 정상회담 추진에 대해 "한미 정상회담에서 논의된 내용을 갖고 북한과 다시 조율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며 “시기도 적절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박 수석대변인은 "한반도 평화는 우리 자신의 문제"라며 "4차 남북 정상회담이 북미 간 대화를 복원하고 교착상태에 빠진 한반도 평화의 동력을 되살리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민주평화당이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장소와 형시에 구애 받지 않은 남북 회담에 기꺼이 협력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사진=뉴시스)
민주평화당이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장소와 형시에 구애 받지 않은 남북 회담에 기꺼이 협력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사진=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