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태연, 악플러 욕설 공개 '발신인' 공개 "추악한 꼴"
태연, 악플러 욕설 공개 '발신인' 공개 "추악한 꼴"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5.1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연, 악플러 욕설 공개 "어디서 추태를 부려" 왠일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태연이 자신이 받은 악플러의 욕설 메시지를 공개했다. 

17일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24시간 동안 게재되는 한시적 게시물)를 통해 자신이 악플러에게 받은 DM(쪽지) 내용을 공개했다. 

앞서 태연은 자신이 읽은 시집의 인상적인 페이지를 찍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바 있다.

 

사진출처=태연 SNS
사진출처=태연 SNS

 

이를 본 한 악플러는 "그만 하랬지. 더럽게 어디서 추태를 부려. 남자가 그리도 없냐. 있을 때 잘 하지" "인스타그램은 네 팬들과 소통하는 공간 아니니? 미련 보이면서 추악한 짓 하는 꼴 팬들에게 보여주고 미안하지도 않음? 이것도 좋다고 같은 시집 산다고 하는 네 팬들은 그냥 호구니?"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대해 태연은 별다른 메시지를 덧붙이진 않았지만, 발신인과 메시지 내용은 숨김없이 공개한 것만으로도 강경한 대응이라는 반응이 나오고 있어, 이를 본 악플러의 반응에 대해 궁금증을 증폭 시키고 있다.

한편 태연은 지난 3월 '사계' 발표에 이어 일본 미니 앨범 '보이스'를 발표하며 활동 중이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