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한외국인' 홍자 "형돈 오빠에게 감사" 유명해진 이유?
'대한외국인' 홍자 "형돈 오빠에게 감사" 유명해진 이유?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5.23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외국인' 홍자, 사우나서 팬미팅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대한외국인' 홍자가 정형돈에 감사를 전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서는 '미스트롯'에서 3등 미를 차지한 홍자가 출연했다. 

이날 홍자는 "목욕탕을 갔는데 너무 더워서 이제 나가야겠다 하는데 어머니 세 분이 알아보셨다. 그때부터 이야기를 하기 시작했다"며 '미스트롯' 이후의 근황을 전했다.

 

사진출처='대한외국인' 홍자
사진출처='대한외국인' 홍자

 

이어 홍자는 "어머니들이 너무 신나셔서 계속 질문을 하셨다. 서로 점점 덥고 숨이 막히기 시작했다. 도저히 안 되겠는지 어머니 한 분이 하시는 말씀이, 홍자는 사우나에서도 잘 우리네 하시더라"라며 사우나 팬미팅 사연을 털어놨다.

특히 홍자는 "자 자라는 이름이 순박하고 좋은 것 같아서 고민하고 있었다"면서 "카페에 앉아 있었는데 흘러나온 노래가 있었다. 형돈이가 노래한다, 홍 홍 홍"이라고 말하며 '홍자'라는 예명이 탄생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전했다.

이어 "이 자리를 빌어서 정형돈 씨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형돈 오빠. 너무 감사합니다. 제 이름을 오빠 덕분에 널리 알리게 됐고 한 번 들으면 잊지 못할 이름이 됐다"고 영상 편지를 보냈다. 

한편 홍자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3위인 미를 차지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