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북은행 ...김제시 신풍동서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
전북은행 ...김제시 신풍동서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9.05.29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은 김제시 신풍동에 위치한 길보른종합사회복지관에서 어르신 200여명을 초청해 '제23회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은 전북은행 임직원의 급여 1%를 성금으로 마련해 지역의 소외된 이웃들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자 마련됐다.

전북은행 이성란 부행장을 비롯한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 10여명, 박준배 김제시장,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동의 사무처장 등은 이날 점심으로 제공될 주먹밥을 직접 만들며 배식 봉사활동을 펼쳤다.
 

JB금융그룹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은 김제시 신풍동에 위치한 길보른종합사회복지관에서 어르신 200여명을 초청해 '제23회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9일 밝혔다.(사진=전북은행 제공)
JB금융그룹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은 김제시 신풍동에 위치한 길보른종합사회복지관에서 어르신 200여명을 초청해 '제23회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9일 밝혔다.(사진=전북은행 제공)

 

이성란 부행장은 올해 전북은행 창립 50주년을 맞아 김제지역 어르신들과 점심 나눔을 함께하게 돼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100년 은행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2015년부터 올해까지 도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사랑 한가득 주먹밥' 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6000여명의 어르신에게 점심을 제공하며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