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알몸으로 투신 소동 벌이던 50대 남성 결국 추락.. 마약 투약 추정 주사기 발견
알몸으로 투신 소동 벌이던 50대 남성 결국 추락.. 마약 투약 추정 주사기 발견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9.06.06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알몸으로 자살소동을 벌이던 50대 남성이 아파트 12층에서 추락해 중상을 입었다.

6일 오전 7시께 경기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한 남성이 물건을 던지며 살려달라”고 한다는 주민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아파트 12층 발코니에서 알몸으로 자살 소동을 벌이고 있는 남성. (사진=의정부소방서 제공)
아파트 12층 발코니에서 알몸으로 자살 소동을 벌이고 있는 남성. (사진=의정부소방서 제공)

소방당국과 경찰은 현장에 출동해 아파트 12층 발코니 에어컨 실외기에 알몸으로 앉아 있는 A(52)씨를 발견하고 2시간여 동안 설득에 나섰다.

그러나 정상적인 대화가 어려울 정도로 상태가 좋지 않았던 A씨는 결국 오전 9시47분 스스로 뛰어내렸다. 다행히 소방당국이 설치한 에어매트 위로 떨어져 생명엔 지장이 없는 상태다. A씨는 양 다리에 심한 골절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현장 대응 당시 A씨가 앞뒤가 맞지 않는 말을 횡설수설하는 등 이상 증세를 보임에 따라 병원 치료 후 정신감정과 마약투약 여부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A씨는 이전에도 마약을 투약해 처벌받은 전력이 있으며, 집안에서는 마약 투약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도 발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