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 민주당, "검찰 개혁 이끌 적임자"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 민주당, "검찰 개혁 이끌 적임자"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6.17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문재인 정권 두 번째 검찰총장으로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을 지명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미래지향적인 검찰 개혁을 이끌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오전 현안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기대를 전했다.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된 윤석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장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을 나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된 윤석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장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을 나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홍 수석대변인은 "윤 검찰총장 지명자는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각종 권력형 비리와 부정부패 수사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뒀다"며 "또한 부당한 외압에도 흔들림 없이 원칙을 지킴으로써 검찰 내부는 물론 국민적 신망도 얻었다"고 전했다.

이어 "윤 지명자는 '저는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는 발언을 하기로 했다"며 "검찰 개혁을 원하는 국민적 요구를 반영한 인사라고 판단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다시 한번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지명을 축하한다"며 "우리 사회에 남은 적폐청산과 국정농단 수사를 마무리하고 미래지향적인 새로운 검찰 개혁을 이끌 적임자다"고 재차 밝혔다.

한편 윤 지명자는 이날 지명 이후 검·경 수사권 조정 및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에 대한 본인의 입장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앞으로 차차 여러분께 말씀드릴 기회가 있지 않겠나 생각한다"며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