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랑구, 서울시 자치회관 운영 평가 우수구 선정
중랑구, 서울시 자치회관 운영 평가 우수구 선정
  • 안병욱 기자
  • 승인 2010.10.14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발표 우수구 선정 총 지원금 1억500만원 받어

중랑구(구청장 문병권)가 이달 1일 서울시가 발표한 2010년 서울시 자치회관 운영 평가에서 주민이 직접 만들어가는 ‘나눔과 봉사’로 자치회관 운영 우수구로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다.

구는 지난해 자치회관 운영평가 최우수구에 이어 금년도에도 우수구로 선정되고, 중랑구 상봉1동 자치회관이 우수 자치회관으로 선정되어 총 1억 500만원의 지원금을 받는다고 밝혔다.

이와함께‘나눔과 봉사로 자치(自治)가 살아있는 행복공동체 중랑’을 만들기 위한 사업들을 활발하게 추진한 결과, 지난 28일 진주에서 개최된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 참가해 주민자치제도 정책분야에서 우수구로, 주민자치분야에서는 중화2동자치회관이, 지역활성화분야에는 망우3동자치회관이 각각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두었다.

중랑구는 2010년을 “웃음자치, 참여자치, 나눔자치, 협력자치, 마을자치”의 5개 테마로 12개 ‘참자치’사업들을 활동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동(洞)의 작은 공간을 활용한 테마별 자치까페는 주민들의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하였고, 자치회관에 찾아올 수 없는 노인과 장애우를 위하여 찾아가는 자치공연단을 구성하여 봉사를 몸소 실천하는 자치회관의 모습은 중랑구의 참자치 실현의 대표적 사업이 되고 있다.

이와 함께 ‘주자학’을 통하여 자치에 대한 고민과 문제점을 자치위원과 담당공무원이 스스로 참여하여 해결점을 모색하고 권역별 자치신문도 발간해 오고 있다.

다시쓰는 알뜰함 나눠쓰는 따뜻함을 실천한 ‘사랑의 녹색나눔터’를 기반으로 중랑구에서는 2010년 시범사업으로 지역경관을 활용한 문화와 비즈니스가 있는 ’프리마켓’을 ‘수요 문화장터’로 개설 운영하여 지역내 일자리 창출까지 도모하고 있어, 지역내 우수 인력자원의 일자리 창출과 문화공간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는 주민자치사업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함께 어우러져 소통의 장의 자연스럽게 마련되는 모습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생각 된다.

중랑구 관계자는 “구는 앞으로도 자치회관을 문화센터에서 벗어나 배운 것을 주민과 함께 나누며‘살고싶은 행복한 우리동네’를 위한 자율적인 주민자치 기반을 구축하는데 끊임없는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