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코리안 좀비' 정찬성, 카운터 한방으로 2년여 만에 승리
'코리안 좀비' 정찬성, 카운터 한방으로 2년여 만에 승리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06.23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32·코리안좀비MMA)이 헤나토 모이카노에게 카운터 한 방을 날리고 경기를 끝냈다.
 
정찬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노주 그린빌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54 메인이벤트 '페더급매치에서 랭킹 5위 헤나토 모이카노(브라질)를 1라운드 57초 만에 KO승을 따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정찬성은 모이카노가 왼손 잽을 시도할 때 생긴 빈틈을 빠르게 노려 오른손 카운터 훅을 꽂았다. 이후 충격을 받고 휘청거리던 모이카노를 때려 눕힌 정찬성은 파운딩을 퍼부으며 깔끔한 승리를 따냈다.

지난해 11월 정찬성은 야이로 로드리게스를 상대로 시종일관 우위를 점했으나 경기 종료 1초를 남기고 엘보를 맞아 충격적인 실신 KO패를 당했다. 하지만 이번엔 단 58초 만에 '대어' 모이카노를 잡으며 2017년 2월 데니스 버뮤데즈와의 복귀전 승리에 이어 2년여 만에 승리를 거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