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 오늘 퇴직... 고향 충남서 ‘총선준비’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 오늘 퇴직... 고향 충남서 ‘총선준비’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6.25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이 내년 총선 준비를 위해 25일 퇴직한다.

앞서 박 실장은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오늘까지 근무할 예정이다.

청와대 대변인을 그만두고 지난 7월부터 문 의장의 비서실장직을 맡아 온 박 실장은 고향인 충남 공주가 포함된 ‘충남 공주ㆍ부여ㆍ청양’을 지역구로 출마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이 25일 비서실장직을 떠나 내년 총선 준비에 돌입한다 (사진=뉴시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이 25일 비서실장직을 떠나 내년 총선 준비에 돌입한다 (사진=뉴시스)

박 실장의 지역구는 현역 의원인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의 지역구다.

박 실장은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저는 정치인이다. 정치권으로 돌아가야 하는 건 당연한 일”이라며 “청와대 대변인과 국회의장 비서실장을 통해 쌍여진 경험과 넓어진 시야를 통해 국민과 국가를 위한 더 좋은 정치인기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그러면서 “제가 다시 정치권으로 돌아오게 된다면 제 의지와 상관없이 충청의 목소리를 강하게 대변할 수 있는 역할을 요구받게 될 거라 생각한다”며 “그런 측면에서도 저를 잘 준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실장을 대신할 후임 비서실장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으로 거론되고 있는 인사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