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핀란드 1위 통신사업자 CEO가 LGU+ 방문한 이유는?
핀란드 1위 통신사업자 CEO가 LGU+ 방문한 이유는?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9.06.2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유플러스는 지난 24일 핀란드 통신사업자인 엘리사의 벨리마티 마틸라(Veli-Matti Mattila) CEO 등 주요 임원들이 용산사옥 등을 방문했다고 25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들 일행은 LG유플러스의 5G 서비스 및 네트워크 전략 등을 벤치마킹하고 향후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엘리사는 핀란드 1위 유무선 통신사업자로 이르면 이달 중 5G 상용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앞서 LG유플러스와 엘리사는 지난 2월 MWC에서 5G 분야 서비스 및 스타트업 발굴과 네트워크 자동화 공동 추진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협력관계를 맺고 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LG유플러스의 노하우를 배우기 위해 영국 BT(British Telecommunications), 일본 소프트뱅크(SoftBank), 남아프리카공화국 레인(Rain) 등 세계 각국의 통신사업자들은 물론 싱가포르 정보통신미디어개발청(IMDA) 등 정부 관계자들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