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주아민 이혼선언고백 "유재희 통화중 끊어버려" 무슨 일?
주아민 이혼선언고백 "유재희 통화중 끊어버려" 무슨 일?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6.2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아민 이혼선언고백, 유재희에 분노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방송인 주아민 이혼선언고백과 함께 남편 유재희를 디스했다. 

지난 25일 스카이드라마(skyDrama) 예능 ‘신션한 남편’에서는 주아민 유재희 부부의 시애틀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주아민 주아민은 “어머니 혹시 기억나시냐. 제가 시애틀 처음 왔을 때 기름 못 넣어서 울고불고 한 거”라며 시애틀에서 셀프주유소를 처음 간 그는 신용카드 사용법을 몰라서 시어머니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전화를 걸었던 당시를 회사했다.

 

사진출처='신션한 남편'
사진출처='신션한 남편'

 

주아민은 남편 유재희를 언급하며 “내가 전화로 SOS를 요청했는데, 그냥 끊어버렸다”라며 “내가 다시 전화해서 ‘지금 전화 끊은 거야?’라며 싸웠었다. 남편은 열 받으면 그냥 끊는다”라며 분노했다.

이어 “그때 남편에게도 전화를 했는데 나보고 기름도 못 넣냐면서 끊어버렸다. 울고 불고 이혼하겠다고 했었다”고 설명했다.

주아민의 계속된 이야기에 화가 난 유재희는 결국 식사자리에서 일어났다.

한편 '신션한 남편'은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