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민들 日 불매 운동 확산"... 이인영 "국민을 믿고 단호히 대처" 주문
"국민들 日 불매 운동 확산"... 이인영 "국민을 믿고 단호히 대처" 주문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7.16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16일 일본의 보복성 수출규제에 대한 당청 연석회의에서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민을 믿고 단호하게 대처하라"고 정부에 주문했다.

이날 이 원내대표는 모두 발언을 통해 "아베 정부를 향한 우리 국민들의 시선은 매우 차갑게 식어가고 있다는 점을 분명히 경고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하기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청와대가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개최한 연석회의에서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하기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청와대가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개최한 연석회의에서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 원내대표는 "일본 장관들의 궤변이 다시 우리 국민들을 분노하게 만들고 있고 또 국제 사회에서 비웃음을 사고 있다"며 "아베 정부의 이런 태도는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 하는 매우 우리석은 행태다"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그러나 일본 수출 규제 명분이 허위임이 드러났음에도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은 장기화할 태세다"며 "어둑이 우리 정부가 제안한 외교적 협의나 한미일 고위급 협의에도 일절 응하지 않고 있다. 지극히 유감스럽고 실망스러운 일이다"고 개탄했다.

그러면서 이 원내대표는 "우리 국민들은 정부는 정공법으로 나아가라. 싸움은 우리가 한다며 일제 상품들에 대한 불매운동을 펼치고 있다"며  "이같은 우리 국민을 믿고 우리 정부는 단호하게 대처해 주실 것을 주문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원내대표는 "우리 당도 이와 관련해 충실하게 정부를 뒷받침 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