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청와대 회동' 문 대통령, "추경예산 최대한 빠르고 완만히 처리해야"
'청와대 회동' 문 대통령, "추경예산 최대한 빠르고 완만히 처리해야"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7.18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5당 대표와의 회동이 열린 가운데 문 대통령은 "일본 규제 조치 대응을 위해 추경예산안을 빠르고 완만히 처리해야 된다"고 강조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여야5당 대표와 만난 자리에서 구체적인 논의 전 모두 발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정당 대표 초청 대화'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정당 대표 초청 대화'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 대통령은 "소재, 부품 대책을 위해 충분한 예산이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국회가 최대한 빠르고 완만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이번 회동에서는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에 대한 대응 방안과 추경안 등 2가지 문제를 오늘의 중심의제로 삼아 집중적 논의하고 초당적 합의를 만들어 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당 황교안 대표도 모두 발언을 통해 "지금이라도 일본 정부가 잘못된 조치를 철회해야 된다"는 입장을 밝혔다.
다만 그 대응 방법에 대해서는 분명한 시각차를 보였다.

황 대표는 "정부는 대책 없이 말로 국민 감정에 호소하고 있다. 말과 감정 만으로는 문제 해결이 어렵다"며 "가장 중요한 것은 양국 정상이 마주 앉아 해결해야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황 대표는 대일 특사 파견과 대비 고위급 특사 파견 조치가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황 대표는 "이런 과정을 통해 한미일 공조가 복원되는 결과가 만들어져야 지속가능하고 장기 안정적인 대책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