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조용필 친형 조영일씨 별세...향년 76세
조용필 친형 조영일씨 별세...향년 76세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7.23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가왕 조용필(69)이 친형 조영일 씨가 별세했다. 항년 76세.

조용필의 친형이자 조용필의 소속사 YPC프로덕션(구 필기획) 사장을 지냈던 조영일 씨가 폐암 투병 끝에 지난 22일 오전 11시에 별세했다.
 
조용필은 3남 4녀 중 여섯째로 평소 형 조영일 씨와 우애가 남달랐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출처=MBC캡처
사진출처=MBC캡처

 

조용필은 중학생이 된 후 형의 영향으로 기타를 접하게 됐고, 음악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1988년 발매한 10집 수록곡 '아이 러브 수지'는 조카이자 고인의 딸 수지를 주인공으로 한 노래다.
 
조용필은 "'아이 러브 수지'는 형(조영일) 부부가 미국으로 가면서 내가 어린 조카 수지를 5년 가량 데리고 살았는데, 정이 많이 들었을 때 뉴욕으로 떠나서 작곡한 노래"라고 전한 바 있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 영동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오는 24일 오전 9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