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호날두 노쇼’ 논란 한국 축구팬들 집단 소송 움직임
‘호날두 노쇼’ 논란 한국 축구팬들 집단 소송 움직임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9.07.29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한동규 기자] 세계적인 축구 스타 이탈리아 축구팀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한국에서의 경기에 결정하면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한국 축구 팬들이 집단 소송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29일 법조계에 따르면 지난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팀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 입장권을 구입했던 축구팬들은 경기 주최사 ‘더 페스타’를 상대로 대규모 소송에 나설 전망이다. 법률사무소 명안은 블로그에 소송단을 모집하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2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팀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가 유벤투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경기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2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팀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가 유벤투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경기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법률사무소 명안 측은 호날두가 소속된 이탈리아 축구팀 유벤투스 내한과 친선경기를 총괄한 '더페스타'에 대해 "호날두가 45분 이상 출전하게 될 것이라는 점에 대해 적극적으로 홍보, 고액으로 티켓을 판매했다"며 "결과적으로 팬들은 티켓 가격에 상응하는 대우를 받지 못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프로축구연맹 및 더페스타의 홍보를 신뢰해 티켓을 구매했던 축구 팬들만 엄청난 손해를 입게 됐다"며 "계약의 주된 내용이 지켜지지 않았으므로 티켓 구입자들은 더페스타를 상대로 채무불이행에 따른 손해배상 청구를 통해 티켓 구입 금액 상당액의 반환 요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법률사무소 명안 측은 소송 참여 희망자들을 모아 개별적으로 연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당 블로그 글에는 1800여개가 넘는 비공개 댓글이 달리고 있는 상황이다. 이들은 축구팬들이 티켓을 구입한 게 호날두 출전이라는 더 페스타의 광고에 따른 것이라는 입장이다.

앞서 K리그 올스타인 '팀K리그'와 유벤투스는 지난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이벤트성 친선 경기를 가졌다. 그러나 호날두가 일정에 참여하지 않고, 경기에도 출전하지 않아 논란이 빚어졌다.

이후 더페스타 측은 지난 27일 입장문을 내고 '유벤투스가 계약을 이행하지 않았고, 무리한 일정은 오히려 유벤투스의 요구에 따른 것'이라는 취지로 해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