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日 화이트리스트 배제 임박... 문 대통령, 상황점검 완료
日 화이트리스트 배제 임박... 문 대통령, 상황점검 완료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8.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가 임박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관계부처 장관 등과 함께 상황점검회의를 열고 총체적 점검에 나섰다.

이날 회의는 약 2시간15분 가량 진행됐으며 일본의 배제 조치 시 이에 대응하는 우리 정부의 조치 계획을 다시 한번 최종 확인했을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일본수출규제 관련 관계부처 장관들과 함께 상황점검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일본수출규제 관련 관계부처 장관들과 함께 상황점검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 대통령은 1일 오전 10시30분부터 낮 12시45분까지 135분간 청와대에서 관계부처 장관들과 상황점검회의를 진행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정경두 국방부 장관,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이 참석했다.

또한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강기정 정무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이호승 경제수석,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 등 청와대 인사들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