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기아차, 가로수길에 ‘셀토스 스테이션’ 오픈
기아차, 가로수길에 ‘셀토스 스테이션’ 오픈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9.08.02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기아자동차는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하이클래스 소형SUV ‘셀토스’를 체험할 수 있는 ‘셀토스 스테이션(SELTOS Station)’을 오픈한다고 2일 밝혔다.

기아차에 따르면 ‘셀토스 스테이션’은 보다 많은 고객들이 셀토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한 팝업 스토어 형식의 전시공간으로, 오는 18일까지 신사동 546-5번지에서 운영된다.

미국풍 주유소 컨셉의 ‘셀토스 스테이션’은 지친 몸을 충전하고 흩어진 감성을 되찾아 또 다른 가능성을 향해 출발한다는 의미를 담은 ‘Fill it up with SELTOS’를 주제로 꾸며졌다.

먼저, 투톤 컬러 차량 3대 포함 셀토스 총 4대와 칼라칩을 전시해 고객들이 셀토스의 다채로운 컬러를 한 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했으며 휠, 시트 등 부속품들도 함께 전시해 셀토스의 디자인적 요소를 자세히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셀토스의 10.25인치 AVN과 사운드 무드램프를 통해 음악과 조명의 조화를 감상할 수 있는 암실과 트랙션 모드 다이얼 조작 시 스노우/머드/샌드 등 3가지 모드와 관련된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갤러리도 마련돼 있다.

또 스톱워치를 활용해 셀토스의 연비(디젤 17.6km/l, 가솔린 12.7km/l)와 동일한 숫자를 맞춘 고객에게 상품을 증정하는 경품 행사와 셀토스의 안전사양 명칭으로 구성된 타로 카드 운세 등 이벤트도 운영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최근 가장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셀토스의 우수한 디자인과 상품성을 고객 분들이 마음껏 체험해볼 수 있도록 ‘셀토스 스테이션’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브랜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 여러분들과 소통을 지속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자동차 업계 최초로 숏비디오 플랫폼인 틱톡과 제휴해 ‘#셀토스 챌린지’ 이벤트를 시행 중이다.

이벤트는 오픈 5일 만에 조회수 400만회, 영상 업로드 1만4000건을 넘겼으며 8월 31일까지 틱톡 어플리케이션 내에서 누구나 응모 가능하다.

기아차는 셀토스와 함께하는 활력 넘치는 일상을 다양하게 촬영한 영상 중 추첨해 ▲500만원 상당 여행상품권(1명) ▲맥북 프로 15인치(2명) ▲아이폰XS(3명) ▲DJI오즈모 모바일2 짐벌(20명) ▲CGV 영화 모바일티켓 2매(100명)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