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희' 정지훈 "임지연 성격 의심했다'...왜?
'정희' 정지훈 "임지연 성격 의심했다'...왜?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8.05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배우 정지훈이 임지연의 성격에 의심을 품었다고 털어놨따.

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의 '선생님을 모십니다' 코너에는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의 배우 정지훈, 임지연, 곽시양이 출연했다.

이날 임지연은 "극 중 라시온 역을 맡았다"고 소개하며 "현실에서 재상이(정지훈 분)의 구 여자친구다. 평행세계에서는 아내로 나온다. 한 아이의 엄마이자 아내인 긍정적인 워킹맘이다"고 전했다.

 

사진출처=MBC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사진출처=MBC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이에 정지훈은 "엄청 잘한다. 저를 죽일 듯이 보다가도 갑자기 사랑스러워진다. 실제로 다중인격이 아닌지 생각하기도 했다."라며 "그렇지 않고서는 이렇게 잘 할 수가 없다. 너무 잘해서 무섭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DJ 김신영은 "배우분들이 오시면 생방송이라서 긴장을 하신다. 중저음의 목소리로 이야기를 하다 많이 가시는데, 정지훈 씨는 여유가 있다"고 말했다.

정지훈은 "여유가 있다기보다는 웬만하면 말을 많이 안 하겠다. 제가 말을 많이 해봤자 득이 될 것이 없다."라며 "저는 많이 했던 거지만 곽시양 씨나 임지연 씨가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