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팅크웨어, ‘급커브속도경보시스템’ 국제표준 시험 통과
팅크웨어, ‘급커브속도경보시스템’ 국제표준 시험 통과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9.08.1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팅크웨어는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기능 중 하나인 ‘급커브속도경보시스템(CSWS, Curve Speed Warning System)’에 대한 국제표준 ‘ISO11067’ 시험을 정식으로 통과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기술과 관련해 국제표준 시험 기준에 맞춰 통과한 것은 국내에서 이번이 처음이다.

팅크웨어에 따르면 ‘급커브속도경보시스템(CSWS)’은 주행 중 차량 속도에 따라 곡선구간 진입 전 과속일 경우 운전자에게 알람을 통해 알려 안전 속도로 통과할 수 있도록 경고하는 기능이다.

팅크웨어는 지난 2015년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X1’ 내 증강현실, ADAS 솔루션 중 하나로 해당기능을 상용화하며 기술을 먼저 선보인 바 있다.

현재 이 기술은 ‘전방추돌경보(FCWS)’나 ‘차선이탈방지(LDWS)’와 같이 자율주행에 적용 가능한 필수 기술 중 하나로 2015년 ISO(국제표준화기구)에정식으로 제정됐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내비게이션, 지도 개발에 대한 경쟁력을 갖추게 되는 것은 물론 빠르게 발전하는 자율주행 관련 전장사업기술에도 적용, 강화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