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컬투쇼' 조정식 아나운서 "동기는 장예원 뿐"...이유는?
'컬투쇼' 조정식 아나운서 "동기는 장예원 뿐"...이유는?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8.12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SBS 조정식 아나운서가 입사 당시 경쟁률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게스트로 조정식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DJ 김태균은 조정식 아나운서에게 "동기가 굉장히 유명한 스포츠 장예원 아나운서다"라고 언급했다.

 

사진출처=SBS '컬투쇼'
사진출처=SBS '컬투쇼'

 

이에 조정식 아나운서는"3,800명이 지원해서 나랑 장예원 두 명이 입사했다"라며 "프로그램에 나가면 7년 째 장예원 아나운서 얘기부터 한다"고 털어놨다.

이어 "동기지만 장예원 아나운서는 밤에 출근하고 저는 새벽에 출근해서 잘 못 본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조정식은 배우 활동 사실을 언급하며 "아나운서 최초로 드라마에 출연했다. '초인가족 2017'에서 1인 7역을 했었는데 잘 되지는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조정식 아나운서는 연세대학교를 졸업하고 지난 2013년 SBS 공채 18기로 입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