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쪼개진 평화당, 조직 재편... 원내대표 조배숙 의원 합의 추대
쪼개진 평화당, 조직 재편... 원내대표 조배숙 의원 합의 추대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8.19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민주평화당이 쪼개진 조직을 다시 재편하고 당 쇄신에 박차를 가한다.

먼저 유성엽 원내대표의 탈당으로 공석이 된 새 원내대표로 조배숙 의원을 합의 추대했다.

민주평화당이 탈당으로 공석이된 원내대표로 당내 갑질근절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조배숙 의원을 합의 추대했다. (사진=뉴시스)
민주평화당이 탈당으로 공석이된 원내대표로 당내 갑질근절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조배숙 의원을 합의 추대했다. (사진=뉴시스)

조 신임 원내대표는 지난해 2월 평화당 창당 당시 초대 당 대표로 추대돼 6개월 가량 활동한 바 있다.

평화당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19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후 브리핑을 통해 "평화당은 최고위 직후 의원총회를 개최해 4기 원내대표에 조배숙 의원을 합의 추대했다"고 밝혔다.

현재 신임 조 원내대표는 당내 갑질근절대책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대학 시간강사 등 약자들의 의견을 청취, 입법 등을 통해 갑질 근절을 위한 활동을 해왔다.

한편 앞서 평화당은 지난 16일부로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 연대(대안정치)‘와 결별하면서 원내대표 였던 유성엽 의원을 포함한 10명의 의원들이 탈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