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현주엽 "별거설 소문일 뿐, 아이들 띠도 정확히 안다"
현주엽 "별거설 소문일 뿐, 아이들 띠도 정확히 안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9.16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농구감독 현주엽 별거설에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현주엽이 현재 아내와 별거 중이라는 소문에 대해 해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현주협은 "오해를 풀려고 한다. 아내와 별거 중이라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이제 아이들 띠도 정확하게 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출처=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이어 함께 가족사진을 공개하자 MC 김숙은 "저 사진은 옛날에 찍은 사진 아니냐"라고 물었다.

이에 현주엽은 당황하며 "사실 언제 찍었는지 모르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주 방송에서 현주엽은 두 아들의 띠가 무엇인지 곧바로 대답하지 못해 심영순 요리연구가로부터 "아내에게 버림받은건가?"라 말한 바 있다.

한편 현주엽은 2007년 4살 연하 박상현씨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