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병규, 양준혁 저격 "어쩜 예상을 벗어나지를 않는지"
강병규, 양준혁 저격 "어쩜 예상을 벗어나지를 않는지"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9.19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기자] 야구선수 출신 해설위원 양준혁이 성추문 논란 휩싸인 가운데 강병규의 발언이 화제다.

걍병규는19일 자신의 SNS을 통해 “양불신..어쩜 이리 예상을 벗어나지를 않는지... "잘좀 하지 그랬냐?" 너가 나한테 예전에 했었던 말이야”라고 게재했다.

 

사진출처=강병규 트위터
사진출처=강병규 트위터

 

앞서 강병규는 지난 2012년 양준혁이 트위터를 통해 "홈페이지를 통해 후원하면 자라나는 꿈나무들에게 큰 힘이 된다"라며 '양준혁 야구재단' 후원 방법을 소개하는 글에 대해 ."꿈나무 누구에게 얼마를?"이라고 했다.

이에 양준혁은 "도박판에 수십억 원씩 기부하지 말고 사회를 위해 뭔가 보탬이 되는 삶을 살아 보는 것이 어떨까"라고 반박했다.

한편 강병규는두산 베어스의 전신인 OB 베어스, SK 와이번스에서 투수로 활약했다. 이후 2013년 폭행 및 사기 혐의로 법정 구속됐고, 현재는 야구 인터넷 방송 등을 하고 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