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포토] 정경심 교수의 '주말 소환'은 없었다
[포토] 정경심 교수의 '주말 소환'은 없었다
  • 이설아 기자
  • 승인 2019.09.23 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설아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한 검찰 소환이 임박한 가운데, 22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로비 부근에서 언론들이 정 교수의 주말 소환을 대비해 하루종일 대기했다 밤 늦게 철수한 모습이다.

정 교수는 현재 조국 장관의 조카 조모씨가 건넨 10억여 원을 횡령했다는 의혹과 자녀의 대입을 위해 재직 중인 동양대학교 총장 명의의 표창장을 위조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22일 밤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로비에 남겨진 방송사 부스 (사진=이설아 기자)
22일 밤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로비에 남겨진 방송사 부스 (사진=이설아 기자)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