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구, ‘카페ㆍ오픈마켓’ 창업 과정 운영... 참가자 모집
중구, ‘카페ㆍ오픈마켓’ 창업 과정 운영... 참가자 모집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9.23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내달부터 충무창업큐브 다목적갤러리에서 카페 창업과 인터넷 판매 창업에 꿈을 둔 청년들을 위한 창업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

창업교육은 만19세~만39세의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충무창업큐브 블로그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까페 창업과정은 오는 27일, 오픈 마켓 창업과정은 내달 7일까지 신청을 마감하며, 모집인원은 각각 20명, 25명이다.

보다 궁금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중구청 도심산업과로 문의하면 된다.

올해 2월 충무창업큐브에서 열린 '창업교육:스타트업의 정석' 강의사진
올해 2월 충무창업큐브에서 열린 '창업교육:스타트업의 정석' 강의사진

먼저 ‘카페 창업 과정’은 내달 1일부터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 오후1시~5시까지 4시간씩 8회 과정으로 진행된다.

강의는 대림대학교 바리스타 교수이자 오르막커피아카데미 대표인 이혜주 바리스타가 진행하며, 실제 창업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실속있고 탄탄한 과정으로 구성했다.

가장 기본적이지만 자칫 놓치기 쉬운 카페 창업의 이유에 대한 강의를 시작으로 창업에 필요한 체크리스트와 상권조사, 마케팅 수업을 비롯한 필수적인 이론 수업이 진행된다.

에스프레소 추출과 라떼 아트, 다양한 카페 음료 만들기 등의 실습도 병행한다. 또한 창업의 성패를 가르는 자신만의 카페 컨셉과 강점에 대한 멘토링도 받을 수 있다.

한편 ‘오픈 마켓 창업 과정’은 내달 10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7시~9시30분까지 2시간30분에 걸쳐 6회 과정으로 운영된다.

온라인 판매를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들이 대상이며, 인터넷비지니스업체인 씨티렉스 웹개발팀 최수현 강사가 진행한다.

사업자 등록부터 온라인 판매 페이지 제작, 상품 등록 및 판매까지 인터넷 판매의 전 과정을 강의내용에 담아 인터넷 판매를 구상하고 있는 창업자들에게 구체적이고 직접적인 도움을 줄 예정이다.

판매 페이지 제작 및 상품 등록에 필요한 포토샵 기초 강의도 병행한다. 따라서 노트북과 포토샵 프로그램을 반드시 보유하고 있어야 강의를 수강할 수 있다.

한편, 프로그램이 펼쳐질 충무창업큐브는 충무로5가에 있는 충무지하보도를 리모델링한 시설로 개별 창업공간 15개와 개방형 다목적갤러리, 서울창업카페 충무로점 등이 들어서 있다.

지난해 4월 문을 연 이래로 다양한 청년 창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양호 구청장은 "예비 창업자의 역량과 실무능력을 강화시킬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보다 많은 기회를 제공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