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끼줍쇼' 백지영, "남편 정석원 잘 견뎌줘 고마워"
'한끼줍쇼' 백지영, "남편 정석원 잘 견뎌줘 고마워"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03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백지영이 남편인 배우 정석원에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백지영은 2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해 수차례 시도 끝에 한끼를 줄 집 입성에 성공했다.

이날 백지영은 이곳 가족의 '칭찬해 서운해' 시간을 지켜보다 "칭찬해주고 싶은 사람이 있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사진출처=JTBC '한끼줍쇼'
사진출처=JTBC '한끼줍쇼'

 

백지영은 "나 이거 하면 안 될 것 같다"며 "작년에 남편이 큰 잘못을 했다. 그래서 일을 쉬고 있는 게 너무 잘 견뎌주고 있어서 남편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앞서 정석원은 지난해 2월 호주 멜버른 한 클럽에서 지인과 함께 필로폰·코카인 등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이후 지난 8월 2심에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를 받은 뒤 현재 자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백지영과 정석원은 지난 2013년 3월 결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