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류현진, 위기의 다저스 구했다..5이닝 2실점 승리투수
류현진, 위기의 다저스 구했다..5이닝 2실점 승리투수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10.07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올 시즌 첫 포스트시즌에 선발 등판해 팀을 위기에서 구해내고 승리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의 내셔널스파크에서 벌어진 2019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3차전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홈런 포함 4피안타 3탈삼진 2볼넷 2실점을 기록했다.

사진 = LA다저스 공식 트위터
사진 = LA다저스 공식 트위터

이날 경기에서 다저스가 1-2로 끌려가던 6회초 메이저리그 역대 포스트시즌 한 이닝 최다득점 타이기록인 7점을 뽑아내며 10-4로 이겨 류현진은 승리투수가 됐다.

류현진의 포스트시즌 통산 승리는 3번쨰로, 원정경기에서 승리를 거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다저스는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앞서나가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진출에 단 1승만을 남겨놨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