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비디오스타' 임원희 "거절한 영화 다 할걸" 전부 대박?
'비디오스타' 임원희 "거절한 영화 다 할걸" 전부 대박?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08 2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디오스타' 임원희, 씁쓸한 과거 회상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배우 임원희가 캐스팅 거절 사연을 공개했다.

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임원희는 지금까지 수 많은 악역 캐스팅을 거절한 사연을 털어놨다.

이날 임워희는 "대표적인 작품이 영화 '가문의 영광'에서 탁재훈이 한 역할이다. 또 영화 '조폭 마누라'의 남편 역이다"라고 말했다.

 

사진출처=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출처=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에 출연진들은 "대박 영화인데"라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임원희는 작품들을 거절했던 과거의 자신을 회상하며 "이상하게도 그때는 그게 싫더라. 하지만 지금은 후회한다. 다 할걸"이라며 아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임원희는 서울예술대학교 황금학번 출신으로 류승룡, 안재욱, 황정민, 신동엽 동기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