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 준PO 3차전서 키움 4-2로 승리
LG, 준PO 3차전서 키움 4-2로 승리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10.10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LG 트윈스가 승리를 맞봤다.

LG는 9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준플레이오프(준PO) 3차전에서 4-2로 이겼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LG는 2-2로 맞선 7회 불펜을 가동 선발 투수 케이시 켈리는 6이닝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을 일궜다.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한 송은범이 첫 타자 이지영에게 우전 안타를 맞고 선두타자가 출루하면서 LG에는 다시 불안감이 엄습했다. 준PO 1, 2차전에서도 선발들이 호투하고도 불펜 난조 속에 패했기 때문.

하지만 이날 LG는 무사 1루에서 곧바로 마운드를 진해수로 교체했다.

진해수는 첫 타자 김규민의 번트 타구를 직접 잡아, 2루로 송구해 1루 주자 이지영을 잡아냈고 이어 김혜성과 서건창에 차례로 땅볼을 유도해 이닝을 마무리 지었다.

3-2로 역전한 8회초에는 정우영이 마운드를 이어받아 키움의 중심타자 제리 샌즈를 2루수 직선타로 막아냈다. 이어 4번 타자 박병호를 풀카운트 승부를 벌여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이닝을 끝냈다.

4-2로 달아난 9회는 마무리 투수 고우석이 선두타자 김하성과 9구 승부 끝에 볼넷을 내준 뒤 송성문을 몸에 맞는 볼로 출루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