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엠버, 설리 사망 소식에 활동 중단 "모두에게 미안"
엠버, 설리 사망 소식에 활동 중단 "모두에게 미안"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14 2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인 엠버가  잠정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14일 엠버는 자신의 SNS에 "최근 일어난 일로 앞으로 예정된 활동들을 보류하겠다. 모두에게 미안하고, 마음 써줘서 고맙다.(Due to recent events i'll be putting on hold my upcoming activities. Sorry everyone. Thank you for your thoughts)"라는 글을 남겼다.

엠버와 설리는 지난 2009년 그룹 에프엑스로 데뷔해 오랜 기간 함께 활동해왔다. 

 

사진출처=SM타운 페이스북/엠버 SNS
사진출처=SM타운 페이스북/엠버 SNS

 

이후 설리가 2015년 팀을 떠난 후에도 변함없는 우정을 유지하며 지내왔다.

팀 해체 이후 엠버는 지난 9월 SM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이 종료됐고, 홀로서기에 나설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러운 동료의 비보에 활동중단이라는 결단을 내렸다.

한편 설리는 14일 오후 3시 20분쯤 경기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