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구하라, 절친 설리 추모...'보고 싶은 내 친구'
구하라, 절친 설리 추모...'보고 싶은 내 친구'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0.1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가수 구하라가 절친 故 설리와의 추모 사진을 공개했다.

구하라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 세상에서 진리가 하고 싶은 대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구하라는 서로 머리를 맞댄 채 카메라를 향해 미소를 짓고 있다.

 

사진출처=구하라 인스타그램
사진출처=구하라 인스타그램

 

앞서 구하라와 설리는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친분을 과시한 바 있다.

한편 설리는 오늘(1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매니저의 의해 발견됐다.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유가족분들이 조용히 장례를 치르길 원하고 있다."라며 "빈소 및 발인 등 모든 장례 절차를 비공개로 진행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