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조국 사퇴 후폭풍’ 지지자들 금태섭 의원 SNS 항의.. “이제 속이 시원하냐?”
’조국 사퇴 후폭풍’ 지지자들 금태섭 의원 SNS 항의.. “이제 속이 시원하냐?”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9.10.1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한동규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이 사퇴한 가운데 15일 조국 지지층들은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해 강한 불만을 표시하고 있다.

조 전 장관이 사퇴를 밝힌 지난 14일부터 이날 오후 2시까지 금 의원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는 '이제 속이 시원하냐', '민주당 내부 총질 그만하고 사퇴하세요' 등 비난댓글이 잇따라 달리고 있다.

금태섭 의원. 사진=뉴시스
금태섭 의원. 사진=뉴시스

금 의원은 지난달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젊은이들에게 사과할 생각이 없냐' 등에 대해 질문했다.

또한 당시 "후보자가 장관에 임명된다면 그 친구들이 어떤 상처를 입을지, 공정성과 가치관에 대해 얼마나 혼란을 느낄지 짐작하기 어렵다"며 "정치적 득실, 진영 대결 등 많은 고려사항이 있지만 그 모든 것을 저울에 올려놓고 봐도 젊은이들 상처 쪽으로 제 마음의 저울이 기울어지는 것은 어쩔 수 없다"고 발언해 조 후보자 지지자들에게 항의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