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조국 사퇴’ 첫 검찰개혁 촛불문화제... “이제는 여의도로 가즈아!”
‘조국 사퇴’ 첫 검찰개혁 촛불문화제... “이제는 여의도로 가즈아!”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0.19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전격 사퇴 이후 검찰 개혁에 대한 목소리가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19일 조 전 장관 사퇴 이후 첫 집회를 연다.

특히 이제는 검찰개혁에 초점이 집중된 만큼 이날부터는 서초에서 여의도 국회 앞으로 자리를 옮겨 검찰개혁, 공수처 설치, 패스트트랙 입법, 자유한국당 수사 등을 촉구할 예정이다.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서측 국회의사당역 3번 출구 일대에서 야당 규탄 조국수호를 위한 '우리가 조국이다' 시민참여문화제가 열린 가운데 참여 시민들이 피켓들고 자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서측 국회의사당역 3번 출구 일대에서 야당 규탄 조국수호를 위한 '우리가 조국이다' 시민참여문화제가 열린 가운데 참여 시민들이 피켓들고 자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19일 경찰에 따르면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범국민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5시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문 맞은편에서 '제10차 사법적폐청산을 위한 검찰개혁 촛불문화제'를 연다.

범국민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서울 여의도 국회 앞 의사당대로 양방향 전차로를 막고 사전 집회를 연다.

오후 3시부터는 본 집회가 진행되며 오후 8시께부터는 행진도 이어갈 예정이다.

반면에 이날 자유연대도 오후 2시 국회의사당 건너편 태흥빌딩부터 이룸센터 앞 사이에서 집회가 예고돼 있다.

자유연대는 그동안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 인근에서 '조국 구속' 맞불집회를 진행했던 보수단체로 이들도 여의도로 옮겨 왔다.

한편 이날 오후 6시부터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 앞에서도 '검찰이 범인이다' 시민참여문화제가 열린다.

이 집회는 북유게 사람들이라는 온라인 커뮤니티 루리웹의 정치유머게시판(북유게)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네티즌들이 만든 단체가 주최한다. 이들은 이날 서초역에서 교대역까지 2개 차로를 막고 집회를 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