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손흥민, 아시아 선수 유일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 등극
손흥민, 아시아 선수 유일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 등극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10.22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전 세계 축구선수들의 꿈인 ‘발롱도르’ 최종 후보 30인에 올랐다.

22일(한국시간) 프랑스 축구 전문 매체 '프랑스 풋볼'은 손흥민이 포함된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 명단을 발표했다.

손흥민 외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로베르투 피르미누(리버풀) 등 월드클래스 선수들의 이름이 올랐다. 아시아 선수 중에는 손흥민이 유일하다.

사진 = 토트넘 트위터
사진 = 토트넘 트위터

세계 축구 최고 권위의 상인 발롱도르는 한 해 동안 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축구선수에게 주어진다. 2019 발롱도르 최종 수상자는 오는 12월 2일 발표된다.

이에 앞서 2002년 설기현, 2005년 박지성이 50인 후보에 오른 바 있다.

한편, 이강인(발렌시아)은 21세 이하에게 수여되는 발롱도르 코파 트로피 최종후보 10인에 이름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