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美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 당시 영상 공개.. IS 보복테러 가능성 대비 중
美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 당시 영상 공개.. IS 보복테러 가능성 대비 중
  • 김미향 기자
  • 승인 2019.10.3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미향 기자] 미 국방부가 ‘이슬람국가(IS)’ 수장인 아부 바크르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을 당시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미군 헬리콥터가 알바그다디 은신처에 접근해 파괴하는 장면이 생생히 담겼다. 다만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언급했던 알 바그다디가 마지막 순간에 울면서 도망쳤는지는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미국 중부군 사령부 사령관인 케네스 매켄지 장군이 30일(현지시간) 워싱턴 국방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슬람국가(IS) 창시자 아부바크르 알 바그다디의 은신처를 습격하는 과정을 담은 동영상 일부를 공개했다. 사진은 지난 26일 시리아 이들리브 주 바리샤 인근에 숨어있던 알바그다디 제거작전이 끝난 뒤 그의 은신처가 파괴돼 있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 캡처
미국 중부군 사령부 사령관인 케네스 매켄지 장군이 30일(현지시간) 워싱턴 국방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슬람국가(IS) 창시자 아부바크르 알 바그다디의 은신처를 습격하는 과정을 담은 동영상 일부를 공개했다. 사진은 지난 26일 시리아 이들리브 주 바리샤 인근에 숨어있던 알바그다디 제거작전이 끝난 뒤 그의 은신처가 파괴돼 있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 캡처

CNN 등에 따르면 케네스 매켄지 미 중부사령부 사령관은 30일(현지시간) 국방부 브리핑에서 알바그다디 제거작전 상황을 설명하면서 동영상과 사진 자료를 공개하며 "알바그다디의 유해가 사망 24시간 내 바다로 수장됐다"고 설명했다.

공개된 영상은 당시 드론으로 촬영된 것으로 미군 헬리콥터가 시리아 북부에 위치한 알 바그다디 은신처에 접근하자 미군을 태운 헬기를 향해 무장세력이 사격을 가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후 곧바로 미군의 헬리콥터가 로켓 여러 발을 발사해 전멸시켰다. 이윽고 미군 특수부대가 모두 빠져나간 후 알 바그다디 은신처가 폭발하며 거대한 버섯구름이 만들어지는 모습이 선명하게 드러났다.

한편 미군은 IS 잔존세력이 알바그다디 사망과 관련해 보복테러를 감행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대비를 강화하고 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