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권혁수 VS 구도쉘리 '누가 브라톱만 입게했나' 진실은?
권혁수 VS 구도쉘리 '누가 브라톱만 입게했나' 진실은?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1.04 0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배우 권혁수와 유튜버 구도쉘리가 서로의 입장을 내 놓으면 대립하고 있는 상황이 발생했다.

앞서 권혁수와 등뼈찜 먹방 방송을 하던 구도쉘리는 갑자기 덥다며 상의를 탈의했고 브라톱만 입은 채 방송을 진했다.

이와 관련 구도쉘리는 지난 3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권혁수가) 티셔츠를 입고 촬영을 하다 덥다고 말을 하며 상의를 탈의해라"라고 제안해 이를 진행했다는 것.

 

사진출처=권혁수 유튜브
사진출처=권혁수 유튜브

 

방송 이후 논란이 일자 구도쉘리는 "브라톱을 입은 것은 사전 협의사항이었고 두 차례에 걸친 사과문 역시 권혁수 측에서 대필했다."고 전했다.

이어 "또한 권혁수가 직접 전화를 걸어 '주작(조작)한 거 들키면 나 연예계 생활 끝이다. 내가 너 옷 벗긴 거 알려지면 성희롱으로 고소당한다. 일 끊겨서 자살하는 사람도 많다'고 말을 하며 협박을 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권혁수 측은 "브라톱 노출을 제안한 것과 해당 상황이 연출 된 것으로 정리하려고 한 것은 모두 구도쉘리였다"라고 말했다.

권혁수 측은 "몰카 관련 발언으로 논란이 된 후 구도쉘리가 '오빠가 연출한 상황인 것처럼 해달라'고 요청하더라. 또한 죽음을 언급한 적도, 협박한 적도 없다"라고 전했다.

이어 "구도쉘리를 지켜주고 싶어서 그동안 함구한 것이 있다. 그녀를 보호해주고 싶었다"고 말하며 입장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