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EB하나銀, 베트남 BIDV에 1조원 지분투자..신남방 전략 본격화
KEB하나銀, 베트남 BIDV에 1조원 지분투자..신남방 전략 본격화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9.11.12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KEB하나은행이 신남방 전략을 본격화하기 위한 시동을 걸었다.

KEB하나은행은 베트남 자산규모 1위 은행이자 4대 국영상업은행 중 하나인 BIDV(Bank for Investment and Development of Vietnam)의 외국인 전략적 투자자 지위를 취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말 베트남 중앙은행(State Bank of Vietnam) 승인 획득으로 KEB하나은행은 BIDV가 발행한 신주 603,302,706주를 1조148억원(주식 취득일 환율기준)에 인수해 총 15%의 지분을 취득한 2대 주주가 됐다.

대표적 신남방 국가인 베트남에서 국내은행 사상 최대규모의 전략적 지분투자로 향후 신남방 전략이 본격화될 것이라는 게 은행측 설명이다.

BIDV는 기존 베트남 중앙은행이 95.3%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었으며 ▲증권 ▲보험 ▲리스 ▲자산관리 등 다양한 자회사를 거느리고 있는 베트남 최대 자산규모의 국영상업은행이다.

1957년에 설립됐으며 2018년말 연결기준 총자산 규모 66.3조원, 당기순이익 3809억원을 시현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양행의 활발한 제휴로 현지 기업과 베트남 진출 대한민국 기업 모두에게 앞서가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대한민국과 베트남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든든한 금융 가교 역할을 수행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