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HDC현산 컨소시엄, ‘막강 자금력’ 앞세워 아시아나 우선협상자 선정
HDC현산 컨소시엄, ‘막강 자금력’ 앞세워 아시아나 우선협상자 선정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9.11.1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막강한 자금력을 앞세운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결국 아시아나항공을 품에 안게 됐다.

아시아나항공 모회사인 금호산업은 12일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에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이번 매각은 금호산업 보유의 아시아나항공 주식 6868만8063주(지분율 31%)와 유상증자를 통해 발행된 신주를 인수해 경영권을 넘겨받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금호산업은 HDC현대산업개발과 연내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은 아시아나항공 매입 대금으로 시장 예상 가격보다 높은 금액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져 유력한 인수 후보자로 거론됐다.

시장에서는 HDC현대산업개발이 인수가로 3개 컨소시엄 중 가장 많은 2조5000억원 안팎을 써냈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