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딸 돌잔치 '양가 신경전'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딸 돌잔치 '양가 신경전'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1.13 0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함소원-진화 부부가 딸 혜정의 돌잔치 준비 중 벽에 부딪혔다.

지난 1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진화 부부의 딸 혜정의 돌잔치를 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함소원-진화 부부와 함소원의 어머니, 진화의 부모님이 혜정의 돌상을 꾸미는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출처=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사진출처=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혜정의 돌잔치를 꾸미는 과정에서 뜻밖에 '돌잔치 한중전'이 펼쳐졌다.

함소원의 어머니는 한국식으로 꾸미길 원했고, 진화의 부모님은 중국식 장식 등을 놓고 싶어 했기 때문. 

진화 부모님이 홍등을 가져다 놓으면 함소원의 어머니가 치우고, 그 사이 다시 홍등을 가져다 놓는 등 양측 모두 자기 방식을 고집했다.

이에 함소원이 난감해하자 진화는 돌상 양옆에 의자를 놓고 이 위에 홍등을 올려 모두가 바라는 돌상을 차렸다.

한편 이 외에도 한국과 중국의 돌상음식으로 이견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