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하선 동생, 급성심근경색으로 사망 '슬픔 속 발인'
박하선 동생, 급성심근경색으로 사망 '슬픔 속 발인'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1.15 0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배우 박하선의 남동생이 사망했다. 

14일 박하선 소속사 키이스트는 "박하선 동생 A씨가 지난 12일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키이스트에 따르면 A씨의 발인식은 이날 엄수됐으며, 발인식에는 박하선의 남편 배우 류수영 등을 비롯한 그의 가족과 동료·지인들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출처=키이스트
사진출처=키이스트

 

앞서 박하선은 지난 2012년 한 여성잡지와 인터뷰에서 동생 A씨가 발달 장애를 앓고 있음을 밝힌 바 있다.

또한 2017년 한 방송에서는 "동생이 조금 아픈 친구"라며 "동생이 어렸을 때 집을 많이 나갔는데 (경찰이) 하루 이틀 사이에 동생을 찾아줘 동생이 멀리 안 가고 찾을 수 있었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박하선은 두 살 터울의 남동생과 남다른 우애로 주위를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