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T&G, 담배 냄새 줄인 ‘레종 프렌치 끌레오’ 출시
KT&G, 담배 냄새 줄인 ‘레종 프렌치 끌레오’ 출시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9.11.25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KT&G는 ‘트리플 케어 시스템’을 적용해 흡연 후 발생하는 3가지 담배 냄새를 줄인 ‘레종 프렌치 끌레오(RAISON FRENCH CLEO)’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KT&G에 따르면 ‘레종 프렌치 끌레오’는 부드럽고 상쾌한 맛을 구현했으며, 패키지 디자인은 ‘화이트 앤 블루 컬러’를 통해 깔끔한 느낌을 살렸다.

또 패키지에 냄새 저감 효과를 나타내는 ‘게이지(gauge)’를 표현하고, 측면에는 ‘KT&G 냄새 저감 마크’를 삽입해 제품의 기능성을 강조했다.

이번 제품에 최초로 적용된 ‘트리플 케어 시스템’은 ‘입냄새 저감기술’과 ‘팁페이퍼 핑거존’, ‘담배 연기가 덜 나는 궐련지’를 적용해 흡연 후 입·손·옷에서 나는 3가지 담배 냄새를 입체적으로 줄인 독자 기술이라는 게 KT&G의 설명이다.

이 기술은 냄새 저감 기술을 연구하는 ‘KT&G 스멜 케어 센터(Smell Care Center)’에서 개발했으며, 특허출원과 외부 공인분석기관의 검증도 완료됐다.

KT&G는 앞으로도 차별화된 냄새 저감 기술을 통해 시장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공정호 KT&G 레종브랜드부장은 “‘레종 프렌치 끌레오’는 담배 냄새에 민감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킨 제품”이라며 “새로운 블렌딩을 통해 담배 본연의 맛도 깔끔하게 구현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