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ㆍ아세안 정상회의 2일차.. 문 대통령, 공동비전 성명 채택
한ㆍ아세안 정상회의 2일차.. 문 대통령, 공동비전 성명 채택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1.26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한ㆍ아세안 특별정상회 이틀째인 26일 문재인 대통령은 부산에 모인 아세안 10개국 정상들과 한ㆍ아세안 협력의 기본이 될 공동비전 성명을 채택한다.

문 대통령은 이번 공동성명에서 지난 30년 간 이들 국가들과의 협력 성과를 평가하고 앞으로의 분야별 협력 방향을 제시할 예정으로 이목이 집중된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10개국 정상들이 25일 부산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환영만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고문, 하싸날 볼키아 브루나이 국왕,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 나라펀 짠오차 태국 총리 부인,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 쩐 응우엣 투 베트남 총리 부인, 이리아나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부인,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뒷줄 왼쪽부터 쁘락 소콘 캄보디아 부총리 겸 외교장관,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 호칭 싱가포르 총리 부인,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시엘리토 아반세냐 필리핀 대통령 부인, 마하티르 빈 모하마드 말레이시아 총리, 시티 하스마 말레이시아 총리 부인, 통룬 시술릿 라오스 총리, 날리 시술릿 라오스 총리 부인.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10개국 정상들이 25일 부산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환영만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고문, 하싸날 볼키아 브루나이 국왕,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 나라펀 짠오차 태국 총리 부인,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 쩐 응우엣 투 베트남 총리 부인, 이리아나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부인,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뒷줄 왼쪽부터 쁘락 소콘 캄보디아 부총리 겸 외교장관,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 호칭 싱가포르 총리 부인,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시엘리토 아반세냐 필리핀 대통령 부인, 마하티르 빈 모하마드 말레이시아 총리, 시티 하스마 말레이시아 총리 부인, 통룬 시술릿 라오스 총리, 날리 시술릿 라오스 총리 부인. (사진=뉴시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벡스코에서 한·아세안 정상들을 개별 영접하고 한ㆍ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세션 1, 2에 각각 참석해 경제 파트너십을 강화하는데 집중할 예정이다.

특히 한·아세안 ▲정치·안보 ▲경제 ▲사회·문화 등 3개 분야별로 다양한 협력사업과 성과를 담은 공동의장 성명도 발표하게 된다.

한편 다자회의를 마치면 한ㆍ아세안 스타트업 서밋 및 혁신성장 쇼케이스가 열린다.

청와대 관계자는 “스타트업 서밋엔 문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 한국과 아세안의 대표적인 스타트업 기업 등 400여명이 참석한다”며 “한국과 아세안 10개국이 글로벌 창업 생태계 조성 협력을 선포하는 화합의 무대가 될 것이다”고 기대를 전했다.

전날 열린 CEO 서밋에서는 많은 기업 총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아세안 정상들이 큰 관심을 갖고 적극 참석하면서 집중을 받기도 했다.

또한 혁신성장 쇼케이스에서도 한·아세안 협력사례 관련 기업 37개사와 아세안 기업 및 유관 단체 관계자 등 약 500명이 참석해 한·아세안 미래 상생 협력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오후에는 미얀마ㆍ라오스 정상과의 양자회담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양국 가 구체적인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