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양쪽 부모 법적대응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양쪽 부모 법적대응
  • 이규한 기자
  • 승인 2019.12.0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경기도 성남의 한 어린이집에 다니는 5세 여아가 같은 반 동갑내기 남아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의혹이 제기되 파장이 커지고 있다.

이에 여아 부모와 남아 부모 모두 법적 대응을 예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일 피해 여아의 부모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어린이집에서 성폭행을 당했습니다. 제발 제발 읽어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여아 부모는 "지난 11월 4일 딸과 같은 어린이집에 다니는 동갑내기 남자아이로부터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로 인해 제 딸의 질에서는 진물이 입에서는 '아파'라는 말이 나왔다"며 "분당 소재 병원 산부인과에서 진료를 받은 결과 성적학대와 외음질염이라는 진단을 받았다"고 전했다

여아 부모는 "어린이집 CCTV를 확인해본 결과 제 딸이 진술했던 장소와 상황 등 모든 정황이 아이의 진술과 똑같이 그대로 찍혀있는 것을 원장, 담임 두 명, CCTV 관리자, 저희 부부가 한자리에 모여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아동복지법에서는 아동에게 성적·신체적 학대행위를 행해서는 안 된다고 하지만 형법에서는 만 14세 미만에게는 아무런 법도 적용되지 않는 형사처벌 대상이 아니라 고소 접수도 안 되는 현실은 너무나 큰 절망감만 안겨 준다"고 울분을 토했다.

한편 가해자의 아버지는 유명 국가대표 선수로 알려졌으며 가해자 부모는 "문제 행동이 있었다"고 인정하면서도 "부풀려진 부분이 있다"며 허위사실 유포에 따른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