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물어보살' 오영주 "엄친딸 이미지 실제로는 아냐"
'물어보살' 오영주 "엄친딸 이미지 실제로는 아냐"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12.03 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방송인 오영주가 자신을 둘러싼 오해에 대해 밝혔다.

2일 방송된 KBS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저는 엄친딸이 아니에요'라는 고민을 가진 오영주가 출연했다.

이날 오영주는 "'하트시그널' 방송 후 집안과 관련된 연관 검색어가 노출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사진출처=KBS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출처=KBS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어 "이름을 검색하면 '오영주 집안'이 나온다"며 "고생 없이 자란 것 같다고 보는데 실제로 아니다"라고 전했다.

오영주는 "중학생 때 인도 유학 생활을 시작으로 고등학생 때 홀로 미국에가 대학생 때까지 공부하던 중 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한국에 돌아왔다"고 밝혔다.

앞서 오영주는 '하트시그널2'에서 미국 명문대를 졸업한 학력으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오영주는 '하트시그널2' 이후 방송 후 재직 중이던 회사를 그만 두고 최근 미스틱스토리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본격적인 방송활동을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