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국당, 오늘 원내대표 선출... 강석호·유기준·김선동·심재철 4파전
한국당, 오늘 원내대표 선출... 강석호·유기준·김선동·심재철 4파전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2.09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자유한국당이 9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차기 원내대표를 선출한다.

이번 새 원내대표는 내년 총선에 큰 영향을 줄 뿐만 아니라 당장 패스트트랙 등 처리에 대한 키워드가 될 전망이다.

이날 원내대표 경선에는 강석호(3선), 유기준(4선), 김선동(재선), 심재철(5선) 의원(기호순)이 출사표를 던지며 4파전으로 치러진다.

자유한국당 강석호(왼쪽부터), 유기준, 김선동, 심재철 후보(사진=뉴시스)
자유한국당 강석호(왼쪽부터), 유기준, 김선동, 심재철 후보(사진=뉴시스)

러닝메이트인 정책위의장 후보로는 강 의원은 이장우(재선) 의원, 심 의원은 김재원(3선) 의원, 유 의원은 박성중(초선) 의원, 김선동 의원은 김종석(초선, 비례대표) 의원과 짝을 이뤘다.

경선 투표에 앞서 후보자들은 합동 토론회를 열고 각자의 원내운영과 정책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날 오후에 열리는 국회 본회에서는 예산안과 선거법 및 공수처 법 등을 태운 패스트트랙 처리가 예정돼 있는 만큼 새 원내대표가 어떤 변수가 될 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한국당은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 연장을 불허를 결의한 황 대표의 당 운영방식을 놓고 당내 뒷말이 나오고 있어 황 대표의 견제 심리가 작용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