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시의회, ‘개성공단ㆍ금강산광관’ 재개 촉구 결의
서울시의회, ‘개성공단ㆍ금강산광관’ 재개 촉구 결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2.23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울특별시의회가 제290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고 23일 밝혔다.

남북관계 정체에 대한 우려 속에 통과된 이번 결의안은 더불어민주당 김인제 위원장(도시계획관리, 구로4)이 대표발의하고 서울시의회 103명 의원이 공동발의 한 것이다.

김인제 시의원
김인제 시의원

대표발의자인 김인제 위원장은 “2018년 9.19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민족경제의 균형적 발전을 위한 실천적 대책으로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사업을 정상화하기로 합의했으나, 현재까지도 진전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며 “우리 정부의 실질적이고 주도적인 역할과 북한과 미국에게 적극적 대화와 협력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통해 남북 평화경제의 상징인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을 조속히 재개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고자 한다”고 발의 취지를 설명했다.

이번 결의안은 한반도 평화와 통일의 절대적인 당사자로서 대한민국 정부가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 등을 통해 남북관계를 개선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주요 내용은 △자율적이고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 △북한의 적극적인 남북 간 대화와 협의 △미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의 적극적인 협조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김 위원장은 “정체된 북미대화와 북한 정부의 남북대화 거부 국면이지만, 이러한 상황일수록 남북관계의 실질적 개선을 위한 우리정부의 자율적이고 주도적인 역할수행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s 2019-12-24 12:56:46
갑질 개성공단 관리위 / 나 몰라라 통일부 :

파견 근로자 90%는 강퇴 시킴 된다며 ...
인격적 무시와 갑질 횡포 / 부당 해고 등 ~

정치적 민주화에 이어서
사회 문화 경제적 민주화가 절실히 요구 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