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미세먼지ㆍ한파’ 걱정 뚝... 성동구, 구립어린이집 ‘스마트체육관’ 설치
‘미세먼지ㆍ한파’ 걱정 뚝... 성동구, 구립어린이집 ‘스마트체육관’ 설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2.2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구립 어린이집에 원아들이 미세먼지나 한파에도 걱정 없이 뛰어놀 수 있는 '스마트체육관 시스템'을 마련해 '보육1등구'의 면모를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스마트체육관 시스템'이 설치된 곳은 관내 총 78곳의 구립어린이집 가운데 가정형 어린이집 등 소규모 어린이집을 제외한 40개소에 달한해 국공립어린이집 2곳 중 1곳은 원아들이 실내에서도 체육활동을 할 수 있게 된 셈이다.   

미세먼지와 한파에도 실내에서 마음껏 뛰어놀며 활동 할 수 있는 ‘스마트체육관’이     구립어린이집 총 40개소에 설치됐다.
미세먼지와 한파에도 실내에서 마음껏 뛰어놀며 활동 할 수 있는 ‘스마트체육관’이 구립어린이집 총 40개소에 설치됐다.

성동구는 성장기 아이들이 실내에서도 마음껏 신체활동을 할 수 있도록 구립어린이집 40개소에 ‘스마트체육관’ 시스템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스마트체육관’은 ICT기술과 콘텐츠를 융합한 기술로 영상과 동작인식을 통해 어린이들의 대근육 활동을 지원하는 것으로 영상 내 캐릭터와 일치되어 움직이면서 반응할 수 있는 양방향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아이들은 영상 속으로 직접 들어가서 움직이는 것처럼 느끼면서 재미있게 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앞서 구는 지난해 12월 전국 최초로 구립어린이집 4개소에 스마트체육관을 시범 도입한 이후 아이들과 학부모들의 폭발적인 반응 속에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구는 현재 관내 구립어린이집 총 78개소 중 가정형 어린이집 등 소규모 어린이집을 제외한 40개소 모두에 스마트체육관을 확대 설치했다.

구 관계자는 "어린이집 원아들이 최근 더욱 심해지고 있는 미세먼지는 물론 한파에도 실내에서 마음껏 뛰어놀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구립 맑은샘어린이집 선혜진 원장은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서는 겨울철에도 충분한 신체활동을 통해 에너지를 소비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스마트체육관은 운동량이 많지만 재미있게 놀이처럼 활동할 수 있어 아이들이 너무 좋아하고 학부모들도 굉장히 만족한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4차 산업혁명기술을 통해 어린이, 어르신,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의 차별과 소외됨이 없는 스마트 포용도시 구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요즘같이 미세먼지와 같이 외부환경이 열악한 경우에도 아이들이 건강하게 뛰어놀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