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워킹스쿨버스’를 아시나요?... 학부모 만족도 95.8%
성동구 ‘워킹스쿨버스’를 아시나요?... 학부모 만족도 95.8%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1.05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벌이 및 다자녀 학부모... ‘교통안전지도사’와 실시간 연락 확인
수요조사 후 올 3월부터 ‘방과 후 운영’... 1일 3시간 확대 예정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지역 내 모든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운영하고 있는 ‘워킹스쿨버스’가 학부모들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워킹스쿨버스’는 ‘걸어다니는 스쿨버스’라는 의미로 교통안전지도사가 8명 내외의 방향이 같은 어린이와 동행하며 스마트폰을 활용해 학부모와 실시간 정보교환이 이루어지는 양방향 소통형 등·하교 안전확보사업이다.

총 76명의 교통안전지도사가 17개 초등학교 약 900여 명의 어린이들 대상으로 ‘워킹스쿨버스’가 운영되고 있다
총 76명의 교통안전지도사가 17개 초등학교 약 900여 명의 어린이들 대상으로 ‘워킹스쿨버스’가 운영되고 있다

성동구는 전국 최초로 관내 모든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워킹스쿨버스’를 운영해 왔다.

지난해 하반기는 총 76명의 교통안전지도사가 17개 초등학교, 37개 노선에서 약 900여명의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책임졌다.

그 결과 학부모들의 ‘워킹스쿨버스’ 사업에 대한 ‘2019 하반기 이용만족도 조사’는 무려 95.8% 이상의 주민이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만족도 조사에서 학부모들은 스마트폰을 활용한 교통안전지도사와의 실시간 소통에 대해 높은 점수를 주었다.

아침 등교를 함께 하기 힘든 맞벌이 및 다자녀 학부모들이 교통안전지도사와 바로 연락해 아이들의 등·하교 상황을 정확하게 알 수 있다는 점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구는 초등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워킹스쿨버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방과 후에도 이용할 수 있도록 시범운영하고 있다.

관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방학기간 중 수요조사 실시 후 3월부터 워킹스쿨버스를 방과 후 까지 포함 1일 3시간 운영(등교1시간, 하교 2시간)으로 적극 확대할 예정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우리아이 교통안전지킴이 및 워킹스쿨버스 등 관련 사업의 내실있는 운영을 통해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화 달성으로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