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부청사 농성' 탈북민단체, 구청과 충돌 '현행범 체포'
'정부청사 농성' 탈북민단체, 구청과 충돌 '현행범 체포'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1.14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농성 중인 탈북민 단체가 종로구청 관계자들과 마찰을 빚었다.

경찰에 따르면 14일 오후 '남과 북이 함께하는 대한민국 국민모임(남북함께)' 관계자들이 개인용 천막을 추가 설치하다가 구청 관계자들과 충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남북함께 관계자 중 남성 1명은 현장에서 천막 안에 인화성 물질을 뿌리고 흉기를 꺼내들며 구청 관계자들의 철거를 막으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이에 이 남성은 특수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경찰에 현행범 체포됐으며, 부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남북함께는 정부의 탈북민 북송 등을 규탄하며 지난해 11월부터 청사 앞에서 집회를 계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